로그인 | 회원가입
   이용안내    장바구니    주문조회    마이쇼핑    게시판
상품검색상품검색 검색 
아이디  
비밀번호
보안접속 보안접속
회원가입
  아이디찾기
  비밀번호찾기
상품목록
  카메라
  녹화기
  렌즈
  주변기기
  악세사리
  모니터
공지사항
뉴스/이벤트
이용안내 FAQ
자유게시판
자료실
갤러리
전화: 02-719-0115
팩스: 0504-848-1260
운영시간
  09:00 AM ~ 06:00 PM
 
현재위치: > 게시판 > 뉴스/이벤트
뉴스/이벤트
보안감시산업 뉴스입니다.


찾기
제목 장성, 무인가게...결국 감시용 CCTV 설치 0  추천하기
작성자 신 현 성 작성일 2006-11-29 14:20:14 조회수 919
   
   
장성, 무인가게...결국 감시용 CCTV 설치
2006-11-13

주인없이 운영되는 ‘자율가게’. 서로의 신뢰가 없으면 이루어질 수 없는 풍경이다. 아이스크림 하나를 가져가면서 천원짜리 지폐 한 장을 돈 통에 넣고 100원짜리 동전 다섯 개를 가져가는 아이들. 집에서 쓸 세재 한통을 집어 들고 만원짜리 한 장을 넣은 후 5천원을 가져가는 곳. 그러나 주인은 눈을 씻고 찾아봐도 없다. 주인은 밭일에 논일에 정신이 없다. 그래도 나간 물건과 들어온 돈이 딱 맞아 떨어지니 이 얼마나 기분 좋은 광경인가.


전남 장성군 북하면 단전리 신촌마을에 주인 없는 ‘아름다운 가게’가 문을 연 것은 지난 3월, 당시 마을 구판장이 운영난으로 문을 닫자 마을 이장인 박씨가 자신의 사비를 털어 자율 가게를 설치하게 되면서 부터였다.


이 가게는 문만 열어놓으면 아이들과 주민들이 자유롭게 드나들면서 필요한 물건을 사고 돈을 놓고 가는 ‘양심가게’로 유명하다. 그래서 몇 번 매스컴도 타고 전국적으로 유명한 명소로 소문이 나기까지 했다.


가게 입구에는 “우리 마을 매점은 무인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”라는 작은 프랜카드가 걸려있다. 하지만 이 명성도 몇몇 몰지각한 이용자들이 물건을 훔쳐나가는 바람에 감시카메라가 설치되는 등 처음의 취지가 퇴색되어 가고 있어 씁쓸함을 자아낸다.    


지난달 20일쯤, 담배인삼공사에서 무상으로 제공한 담배자판기가 털렸고, 25일경에는 누군가 가게 나무 금고를 부수고 10여만원을 훔쳐 달아나는 등 최근까지 200만원 상당의 금품을 도난당한 것이다.


주민들은 “매스컴에 알려지면서 외지사람들이 드나들면서 도난사건이 늘어났다”며 “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마을 주민들이 피해를 보지 않았으면 좋겠다”고 밝혔다.


이 가게를 운영하고 있는 이장 박씨는 늘어만 가는 도난 피해에 어쩔 수 없이 당초 계획에도 없는 CCTV를 설치하기에 이르렀다. 신뢰가 깨진 것이다. 서로의 신뢰가 없다면 운영할 수 없는 가게다. 이제 오고가는 사람마다 결국은 CCTV의 감시를 받게 됐다. 처음 취지와는 완전히 동떨어진 자리가 된 것이다. 


박씨는 “지금은 이렇게 CCTV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지만 다시 신뢰가 회복되면 CCTV를 철거하고 예전의 아름다운 가게로 다시 되돌리고 싶다”는 뜻을 밝혔다.

[길민권 기자(reporter21@boannews.com)]


<저작권자: 보안뉴스(www.boannews.com)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
  스팸신고 스팸해제
글쓰기
 
 
 
| 회사소개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이용안내
Copyright ⓒ 2010 용산CCTV All rights reserved.
전화 : 02-719-0115 FAX : 0504-848-1260
Contact yscctv20125@gmail.com for more information.
법인명(상호):세이프랜드 주소:140-012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 15-13 나진상가 20동 124호
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[106-02-67623] / 통신판매업 신고 제 18-1757호 [사업자정보확인]
개인정보관리책임자 :신현성(yscctv20125@gmail.com) / 대표자(성명):신현성
cafe24